“대전경실련 창립30주년기념 토론회 2” -바람직한도시정비사업과출구전략모색(대전경실련 도시개혁센터)

“대전경실련 창립30주년기념 토론회 2”사)대전경실련 도시개혁센터주관으로대전경실련 배움마당에서 개최됩니다. 최근 유성장대B구역 등 도시정비사업에따른 갈등이 심화되고있는 상황에서 바람직한 도시정비사업 방향과출구전략을 마련하는 의미있는 토론회입니다.회원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.

urban reform(네번째 테스트 글입니다)

우리가 바라는 도시는,시민이 주인이 되느 “시민 존중의 도시”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“안전한 도시” 시민이 여유있게 살 수 있는 “쾌적한 도시”시민이 자부심을 갖고 살 수 있는 “전통과 문화의 도시” 시민이 중심이 되어 살 수 있는 ”열린 도시“시민이 서로 돕고 살 수 있는 ”더불어 사는 도시“입니다.

urban reform(세번째 테스트 글입니다)

우리가 바라는 도시는,시민이 주인이 되느 “시민 존중의 도시”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“안전한 도시” 시민이 여유있게 살 수 있는 “쾌적한 도시”시민이 자부심을 갖고 살 수 있는 “전통과 문화의 도시” 시민이 중심이 되어 살 수 있는 ”열린 도시“시민이 서로 돕고 살 수 있는 ”더불어 사는 도시“입니다.

urban reform(두번째 테스트 글입니다)

우리가 바라는 도시는,시민이 주인이 되느 “시민 존중의 도시”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“안전한 도시” 시민이 여유있게 살 수 있는 “쾌적한 도시”시민이 자부심을 갖고 살 수 있는 “전통과 문화의 도시” 시민이 중심이 되어 살 수 있는 ”열린 도시“시민이 서로 돕고 살 수 있는 ”더불어 사는 도시“입니다.

urban reform(첫번째 테스트 글입니다)

우리가 바라는 도시는,시민이 주인이 되느 “시민 존중의 도시”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“안전한 도시” 시민이 여유있게 살 수 있는 “쾌적한 도시”시민이 자부심을 갖고 살 수 있는 “전통과 문화의 도시” 시민이 중심이 되어 살 수 있는 ”열린 도시“시민이 서로 돕고 살 수 있는 ”더불어 사는 도시“입니다.